Lonely Planet 페이스북 Lonely Planet 트위터 Lonely Planet 카카오톡 Lonely Planet 인스타그램 Lonely Planet 다음 브런치 Lonely Planet 네이버 블로그
메뉴 닫기

사우스 스트리트 시포트

South Street Seaport

볼거리   ─   기타

이스트 강 위의 부두, 피어 17(Pier 17)에 자리한 거대한 상업몰로 더 유명한 지역이다. 자갈길, 복원된 역사건축물 등이 눈에 띄는 11개 블록의 이 거주구역은 '거닐 만한 가치가 있는 지역'으로 새롭게 태어났다. 풀턴 어시장(Fulton Fish Market)은 오래전에 사라지고, 그 자리에 수많은 바와 레스토랑들이 가득 들어찬 19세기 중반의 복원된 건축물이 들어섰다. 이곳은 항상 현지인과 관광객들이 한데 뒤섞여 북적거린다. 피어 11(Pier 11; 사우스 스트리트 시포트 남쪽의 6개 블록)에서 스웨덴 가구 브랜드인 이케아 가구점에서 운영하는 이케아 수상택시(Ikea water taxi; 월-금 2-6.40pm, 토-일 11am-7.40pm, 40분 간격)를 타고 브루클린의 레드 후크(Red Hook)에 위치한 이케아 가구점에 가보는 것도 괜찮은 경험이 될 것이다. 물 위에서 기막히게 근사한 도시 전경도 즐길 수 있으니 말이다. 물론 이케아 고객은 무료로 탑승할 수 있다(토~일 무료, 그 외 $5).

잘못된 정보 제보하기